부산시, K-컬쳐(영화, 드라마 등) 촬영지 테마 관광으로 해외시장 노크

- 부산 무비인더시티, 영화 속 촬영지 투어 영상 제작
◈ 영화, 예능, 드라마의 부산 촬영지를 테마관광 코스 개발… 글로벌 2030세대 노려
◈ 버스킹(거리공연) 형태 인플루언서 뮤직비디오 영상 제작, 일본‧동남아 시장 한류 랜선 마케팅 등 추진
이용우
news@thesegye.com | 2021-11-23 10:08:56

[부산=세계타임즈 이용우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부산관광공사와 함께 단계적 일상회복에 맞춰 부산에서 촬영한 영화, 예능, 드라마 촬영지를 주제로 관광코스를 구성하여 해외시장에 랜선 마케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구성한 테마 관광 코스는 ▲드라이브 코스(Move, Mile in Movie) ▲역사 코스(Our History) ▲식도락(Visit Taste) ▲배리어프리(Impossible? I’m possible) ▲숨은 여행지(Exciting Hidden Spot) 등 5개로, 영화 등 촬영지에 대한 소개와 인근 관광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 드라이브 코스 버스킹 영상 이미지
▲ 숨은 여행지 코스 버스킹 영상 이미지

 

최근 방영 중인 인기 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넷플릭스에서 개봉해 많은 인기를 얻은 영화 ‘승리호’, 그리고 특히 동남아에서 인기를 끈 ‘더킹:영원의 군주’ 등 부산의 핫(Hot)한 K-컬쳐(영화, 드라마 등) 촬영지를 다룬다.

 

또한, 드라이브 코스와 숨은 여행지 코스는 케이팝(k-POP) 커버송으로 유명한 유튜버 ‘해리안&윤소안’과 함께 가을에 어울리는 버스킹(거리공연) 뮤직비디오 영상으로 제작되어, 오는 23일 부산관광포털 ‘비짓부산’ 유튜브 채널과 인플루언서 채널을 통해 동시 공개될 예정이다.

 

시는 오는 11월 23일부터 12월 5일까지 ‘비짓부산’(visitbusan.net)에서 홍보이벤트를 진행하며,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부산시 조유장 관광마이스산업국장은 “부산은 부산국제영화제가 개최되는 세계적인 영화의 도시이고, 국내외 영화와 드라마 촬영지로 주목을 받고 있다”며, “최근 전 세계적인 인기를 끄는 한국영화나 드라마 등 K-컬쳐가 만들어지는 부산의 명소를 부산형 여행상품으로 기획하여 부산을 알리고 관광객을 끌어올 수 있도록 다양한 부산 콘텐츠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0월 부산시는 산복도로를 배경으로 한 부산 웹드라마 ‘심야카페 시즌 1~3’의 촬영지를 관광 프로그램으로 기획, 운영하여 관광객들의 많은 호응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참고자료] ‘영화가 있는 부산’ 테마 코스 5선 소개자료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