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21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 개최

◈ 11. 25.~27.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개최… 제13회 국제 복지‧재활‧시니어 전시회, 제8회 부산 국제 안티에이징 엑스포, 2021 부산 화장품뷰티 페스티벌 등 3개 행사 동시 개최
◈ 제품 소개, 전문가 세미나, 라이브커머스, 돌봄서비스 설명회‧취업박람회 등 열려
이용우 기자
news@thesegye.com | 2021-11-24 10:20:44
[부산=세계타임즈 이용우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2021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1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는 헬스케어 분야 종합 전시 및 체험 행사로, 국내 고령친화, 항노화, 화장품 뷰티산업의 우수 제품을 소개하고 전문가 세미나, 라이브커머스(실시간 소통 판매), ‘돌봄서비스 설명회 및 취업박람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열린다.
 

올해도 ‘제13회 국제 복지재활 시니어 전시회’, ‘제8회 부산 국제 안티에이징 엑스포’, ‘2021 부산 화장품 뷰티 페스티벌’ 등 행사가 동시에 개최되어 총 108개 기관이 참여한다.
 

전시회별로 구체적인 내용을 살펴보면, ‘제13회 국제 복지재활 시니어 전시회’에는 국내 복지재활‧의료기기 분야 49개 기관이 참여하며, 차세대 재활복지 홍보관, 부산시 광역치매센터 홍보관 등 전시 부스가 운영되고 부대행사로 ‘돌봄서비스 설명회 및 취업박람회’가 개최된다.
 

‘제8회 부산 국제안티에이징 엑스포’는 국내 고령친화 및 바이오항노화 관련 기관 31곳이 참여하여 종합사회복지관 ‘나무그늘’ 홍보관, 부산바이오기업협회 홍보관 등을 운영하고 부대행사로 고령친화산업 기술세미나가 열린다.
 

‘2021 부산 화장품 뷰티 페스티벌’은 부산지역 화장품‧뷰티기업 28개 사가 전시 부스를 운영하고 라이브 커머스를 통한 판매도 진행할 예정이다.
 

신창호 부산시 산업통상국장은 “올해로 4년째 헬스케어 관련 행사를 동시에 개최하는데,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 제품 홍보, 판로 확대 등을 통한 매출증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부산시가 나서서 지역기업들이 여러 가지 비즈니스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